세월호 가족협의회 "檢, 책임자 처벌 위해 전면 재수사해야"

김용태 기자 tai@sbs.co.kr

작성 2019.11.05 15: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세월호 가족협의회 "檢, 책임자 처벌 위해 전면 재수사해야"
세월호 참사 유가족들로 구성된 4·16 세월호참사 피해자 가족협의회(이하 가족협의회)는 "검찰은 세월호 참사 살인자들을 즉각 전면 재수사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장훈 운영위원장을 비롯한 가족협의회 회원들은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회가 직접 앞장서서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을 위한 전면 재수사와 책임자 처벌에 함께해 주길 간곡히 요구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들은 "생존 가능했던 우리 아이들을 구조하지 않음으로 살인을 저지른 해경지휘부는 그 누구도 처벌받지 않았고, 제대로 수사조차 받지 않았다"며 "이는 박근혜 정부가 세월호 참사의 진실을 은폐했기 때문"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이어 "이 모든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 방해 범죄에 앞장선 자가 바로 자유한국당 대표인 황교안 당시 법무부 장관"이라며 "범죄 혐의를 받는 책임자가 제1야당의 대표가 됐다"고 주장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