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日 외교국장 오늘 회동…李총리 일본 방문 앞두고 주목

임상범 기자 doongle@sbs.co.kr

작성 2019.10.16 05:5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韓日 외교국장 오늘 회동…李총리 일본 방문 앞두고 주목
한일 외교당국의 국장급 인사가 오늘(16일) 서울에서 만나 한국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판결과 일본의 수출규제 강화 등 양국이 겪고 있는 갈등의 해소방안을 논의합니다.

김정한 외교부 아시아태평양국장과 다키자키 시게키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은 오늘 오후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국장급 협의를 갖습니다.

김 국장과 시게키 국장은 지난달 20일 일본 도쿄에서 상견례를 하고 약 한 달 만에 얼굴을 마주하는 것입니다.

이번 만남은 이낙연 국무총리가 이달 22∼24일 나루히토 일왕의 즉위식을 계기로 일본을 방문하는 것을 앞두고 이뤄지는 만큼 어떤 논의가 있을지 주목됩니다.

이들은 한국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 판결과 일본의 대 한국 수출규제 강화,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결정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 자리에서 양국이 갈등을 해소할 실마리를 찾는다면 이 총리의 방일을 향한 기대감이 커지겠지만, 현재로서는 입장 차이만 확인할 가능성이 크다는 관측이 지배적입니다.

김 국장과 시케기 국장은 공식 협의 후에도 만찬을 하며 논의를 이어갈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국과 일본은 양국 갈등이 심해지는 와중에도 외교 당국 간 소통은 지속한다는 방침에 따라 한 달에 한 번꼴로 양국을 오가며 국장급 협의를 하고 있습니다.

시케기 국장은 김 국장과의 회동에 앞서 한국 측 북핵협상 수석대표인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오찬을 하며 협의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