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팬 선물 '되팔기 논란' 해명한 강성훈…"몹시 당혹스러워"

신지수 에디터

작성 2019.10.02 11: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강성훈, 팬 선물 되팔기 논란에 해명 (사진=강성훈 인스타그램 캡처)그룹 젝스키스 출신 강성훈이 팬에게 받은 선물을 되팔았다는 의혹에 대해 해명했습니다.

최근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강성훈이 팬에게 선물 받은 고가의 물품을 중고거래 사이트에서 판매한다는 내용의 게시물이 올라왔습니다. 특히 과거 강성훈의 팬이 선물한 한정판 제품과 동일한 물건이 중고로 판매되고 있다는 주장이 나오며 논란에 불을 지폈습니다.

이런 가운데 강성훈은 어제(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입장을 밝혔습니다. 그는 "며칠 전 불미스러운 일을 기사로 접해 굉장히 당황스럽고 무엇보다 팬분들께 너무 죄송스럽다"면서 말문을 열었습니다.

이어 강성훈은 "수개월 전에 이전 팬클럽 운영자이자 스타일리스트였던 그분과 업무적인 부분과 개인적으로 도움받았던 것까지 모든 관계를 정리하게 됐다"면서 "저는 그분이 구체적으로 어떤 물품을 보관한 지는 몰랐다"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관계를 정리하면서 제가 업무상 편의를 위해 보관을 맡겼던 것 중 필요한 것들은 일부 돌려받았고, 나머지 물품은 그분이 정리한 것으로 안다"며 "그러는 동안 그분이 보관 중인 물품을 처분하는 과정에서 팬분들이 주신 선물까지 섞여 있다는 사실을 이번 기사를 통해 알게 돼 저 역시 몹시 당혹스럽다"라고 말했습니다.

마지막으로 그는 "모두 하나하나 세세히 챙기지 못한 저의 불찰"이라면서 "다시 한번 상처받으신 팬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이며 글을 마무리했습니다.강성훈, 팬 선물 되팔기 논란에 해명 (사진=강성훈 인스타그램 캡처)(사진=강성훈 인스타그램 캡처)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