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군, 강릉기지서 전승기념행사…에어쇼·항공기 전시

김태훈 국방전문기자 oneway@sbs.co.kr

작성 2019.09.25 11: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공군, 강릉기지서 전승기념행사…에어쇼·항공기 전시
공군은 오늘(25일) 강릉기지에서 6·25전쟁 전승기념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행사에는 김영환 예비역 소장(공사 1기·91), 이배선 예비역 대령(공사 1기·88), 신관식 예비역 대령(조종간부 1기·87) 등 6·25전쟁 참전 조종사를 비롯해 시민, 공군 전우회 회원, 장병 등 2천여 명이 참가했습니다.

원인철 공군참모총장 주관으로 국민의례, 전투 약사 보고, 기념사, 참전 조종사 명패 헌정, 승호리 철교 폭파작전 재현 등의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공군은 6·25전쟁 당시 제1전투비행단 예하 제10전투비행전대를 강릉기지로 전개해 1951년 10월 11일 공군 사상 최초로 단독 출격했습니다.

이후 '승호리 철교 폭파 작전', '평양 대폭격 작전', '351고지 전투지원작전' 등을 펼쳤습니다.

오늘 행사에서는 공군의 최대 전적으로 평가되는 승호리 철교 폭파작전이 재현됐습니다.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 에어쇼, 항공기와 무장 전시, 군악대 공연, 강릉 시립합창단 축하공연 등의 행사도 마련됐습니다.

원인철 총장은 기념사에서 "대한민국의 평화와 번영을 강력한 힘으로 뒷받침해 나가는 새로운 100년을 만들어 갈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