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의 추억' 연쇄살인사건 용의자 특정…"DNA 확인"

곽상은 기자 2bwithu@sbs.co.kr

작성 2019.09.18 19:27 수정 2019.09.19 10: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살인의 추억 연쇄살인사건 용의자 특정…"DNA 확인"
경찰이 1980년대부터 90년대 초반까지 경기도 화성에서 이어진 연쇄살인사건의 피의자를 특정했습니다.

화성연쇄살인사건은 1986년부터 1991년까지 경기도 화성군 태안읍 반경 2㎞이내에서 6년 동안 10명의 여성이 희생된 희대의 연쇄살인사건으로, '살인의 추억' 등 영화로도 만들어졌습니다.

1991년 4월3일 마지막 발생한 10차 사건의 공소시효가 범인이 잡히지 않은 채 2006년 마무리 돼 장기 미제사건으로 남았습니다.

경찰은 공소시효가 끝나 처벌이 불가능하더라도 국민적 관심이 큰 사건인 만큼 용의자 신원을 공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