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무역협상 낙관에도 레벨 부담…다우, 0.14% 상승 마감

SBS 뉴스

작성 2019.09.14 06: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중 무역협상 관련 긍정적 소식에도 사상 최고치 부근 레벨 부담도 커지면서 혼조세를 보였다.

13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37.07포인트(0.14%) 상승한 27,219.52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18포인트(0.07%) 하락한 3,007.39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7.75포인트(0.22%) 내린 8,176.71에 장을 마감했다.

다우지수는 8거래일 연속 올랐다.

다우지수는 이번 주 1.58% 상승했다.

S&P 500 지수는 0.96%, 나스닥은 0.91% 올랐다.

시장은 미·중 무역협상 관련 소식과 주요 경제지표 등을 주시했다.

미·중 무역 협상과 관련한 긍정적인 소식이 이어졌다.

중국 관영 통신 신화는 중국 정부가 미국산 제품 추가 관세 부과 대상에서 대두와 돼지고기를 비롯한 일부 농축산물을 제외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정부 관계자는 중국 정부가 미국의 약속 이행과 진전을 바라며, 양국 농업 협력 우호적인 환경이 조성되길 바란다고 신화통신에 밝혔다.

앞서 미국산 제품 16가지 품목을 추가 관세 대상에서 면제하기로 한 데 이은 조치다.

미국은 중국산 제품 2천500억 달러에 대한 관세율을 30%로 올리는 것을 2주 연기하는 등 양국이 서로 진전된 안을 내놓으면서 무역합의에 대한 기대를 키우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또 전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일부 문제만 우선 합의하는 '중간단계' 무역합의도 고려할 수 있는 사안이라고 말했다.

그는 종합적 합의를 선호한다면서도 우선 중간단계 합의에 나설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았다.

경기 둔화 우려에도 미국의 소비는 탄탄하다는 점도 다시 한번 확인됐다.

미 상무부는 지난 8월 소매판매가 전월 대비 0.4%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시장 예상 0.2% 증가를 상회했다.

또 지난 7월 소매판매의 전월 대비 증가율도 0.7% 증가가 0.8% 증가로 상향 조정됐다.

지난달 가파르게 떨어지며 우려를 자아냈던 미시건대 소비자태도지수도 이번 달에는 반등했다.

경기 침체 우려를 한결 줄이는 요인이다.

다만 지표 호조는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적극적인 금리 인하 가능성도 낮추는 만큼 주가에 일방적인 영향을 미치지는 못했다.

금리 선물 시장에 반영된 9월 금리 인하 가능성은 한때 100%에 육박했던 데서 이날은 80% 부근으로 떨어졌다.

주요 주가지수가 7월 말 이후 진행된 급락세를 뒤로하고 사상 최고치에 바짝 다가설 정도로 반등한 점도 투자자들을 조심스럽게 만드는 요인이다.

S&P500 지수는 지난 7월 26일 기록한 장중 기준 사상 최고치에서 20포인트가량만 남겨둔 수준까지 반등했다.

이날 업종별로는 재료분야가 1.14% 오르며 장을 이끌었다.

반면 기술주는 0.67% 내렸다.

이날 발표된 다른 경제지표도 대체로 양호했다.

미시간대에 따르면 9월 미시간대 소비자태도지수 예비치는 92.0으로, 전월 확정치인 89.8에서 상승했다.

시장 전망 91.0도 웃돌았다.

미 상무부는 지난 7월 기업 재고가 전달보다 0.4% 증가한 2조426억 달러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시장 예상 0.3% 증가를 상회했다.

노동부는 8월 수입 물가가 전월 대비 0.5% 하락했다고 밝혔다.

전문가 예상치 0.4% 하락보다 부진했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무역갈등이 완화하긴 했지만, 투자자들의 움직임은 여전히 신중한 편이라고 진단했다.

JP모건의 아담 크리사풀리 이사는 "미·중 중간단계 합의가 기본 시나리오로 빠르게 자리를 잡고 있다"면서 "때문에 향후 단지 이런 가능성을 확인하는 뉴스에 대해 증시가 긍정적으로 반응할지는 불확실하다"고 말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 페드워치에 따르면 FF 금리선물 시장은 이달 25bp 기준 금리 인하 가능성을 79.6%, 동결 가능성은 20.4% 반영했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에서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3.38% 하락한 13.74를 기록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