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풍에 나무 날려 공항철도 단전…열차 운행 지연

이승재 기자 jerryon@sbs.co.kr

작성 2019.09.07 14: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태풍 '링링'이 북상 중인 가운데, 공항철도 일부 구간에 전기 공급 장애가 발생하면서 열차 운행이 지연되고 있습니다.

오늘(7일) 낮 12시 8분쯤 공항철도 계양역∼디지털미디어시티 역 상행선 구간 선로의 전기 공급이 끊겼습니다.

이 사고로 공항철도 김포공항 역∼ 디지털미디어시티 역 구간의 하행선 선로를 상·하행 양방향 열차가 같이 쓰면서 열차 운행이 25∼30분가량 지연되고 있습니다.

공항철도 측은 경기 고양시와 서울 강서구를 잇는 마곡대교 인근 전차선에 바람이 불어 나뭇가지가 날아오면서 급전 장애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공항철도는 현재 현장에 긴급 인력을 투입해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