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링링'이 휩쓸고 간 과수원…추석 앞두고 농가 '울상'

SBS 뉴스

작성 2019.09.07 11: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링링'이 한반도에 북상한 7일 오전 전남 곡성군 겸면의 한 사과 과수원에서 수확을 앞둔 홍로가 태풍에 떨어져 있다.

null 이미지 크게보기
태풍 이미지 크게보기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강한 바람이 불면서 충남 예산군 신암면의 한 과수원에 수확을 앞둔 홍로 사과가 떨어져 있다.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링링'이 서해로 북상한 7일 오전 전남 나주시 죽산면 들녘의 벼가 쓰러져 있다.


(SBS 뉴미디어부/사진=독자 제공,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