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아치는 '집채 파도'…초강력 태풍 링링 '전국 긴장감'

SBS 뉴스

작성 2019.09.06 16: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해 인천과 섬 지역을 오가는 10개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통제된 6일 오전 인천시 중구 항동 인천항 연안부두에 어선들이 피항해 있다.

제13호 태풍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링링'의 영향권에 들어간 6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안덕면 대평포구 해안에서 거센 파도가 몰아치고 있다.

제13호 태풍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링링'의 영향권에 들어간 6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 해안가에서 거센 파도가 몰아치고 있다. 뒤로 멀리 형제섬이 보인다.

null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이 우리나라로 접근 중인 6일 오전 서울 양천구 대한적십자사 재난안전센터에서 자원봉사자들이 태풍 피해에 대비해 구호 물품을 준비하고 있다.

제13호 태풍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링링'의 영향권에 들기 시작한 6일 오전 제주 서귀포항에서 어민들이 북상하는 태풍에 대비를 하고 있다.

제13호 태풍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링링'의 영향권에 들기 시작한 6일 오전 제주 서귀포항에 피항한 어선들이 태풍 대비를 하고 있다.

null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이미지 크게보기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이 우리나라로 접근 중인 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중부공원녹지사업소 직원들이 나뭇가지를 줄로 묶고 화분에 모래주머니를 올려놓는 등 태풍 피해에 대비하고 있다.


(SBS 뉴미디어부/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