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정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국제공조 착수"

장민성 기자 ms@sbs.co.kr

작성 2019.09.05 16: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정부가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 문제에 대응하기 위한 국제 공조 절차에 착수했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오늘(5일) 국제원자력기구(IAEA)에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에 대해 국제사회의 협조를 요청하는 서한문을 발송했다고 밝혔습니다.

서한문에는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해양 방류 가능성과 이에 따른 환경 영향에 대한 우려가 담겼습니다.

또 IAEA가 이 문제에 대해 국제기구 및 이해 당사국과 함께 적극적인 역할을 해 달라는 요청도 포함됐습니다.

문미옥 과기정통부 1차관과 엄재식 원안위원장은 오는 16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리는 IAEA 총회에서 이 문제를 회원국에 알리고 공론화할 예정입니다.

정부는 "일본이 후쿠시마 오염수 처리방안에서 미래세대에게 부담을 주지 않고 국제사회가 안전하다고 확신할만한 정당하고 최적화된 방법을 찾도록 국제사회에 지속해서 요청하고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취재 : 김원배, 영상편집 : 이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