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민이 대신 읽어주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유족의 편지

8·14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조기호 기자 cjkh@sbs.co.kr

작성 2019.08.14 19:3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8월 14일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인 김학순 할머니가 처음으로 피해 사실을 증언한 날입니다. 그리고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국내외에 알리고 피해자를 기리기 위하여 제정된 국가기념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이기도 합니다. 오늘 열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기념식에서 배우 한지민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유족의 편지를 대독했습니다. 절절한 마음이 느껴지는 편지, 영상으로 확인해보세요.

책임 프로듀서 하현종 / 프로듀서 조기호 / 구성 서현빈 주진희 / 편집 서현빈 / 도움 박나경인턴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