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혐의 기소된 황하나 석방되던 순간 영상…"과거와 단절된 삶을 살겠다"

채희선 기자 hschae@sbs.co.kr

작성 2019.07.19 15:24 수정 2019.07.19 15: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마약 혐의로 구속기소 된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 씨가 오늘(19일) 1심 법원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습니다. 황 씨는 석방된 이후 취재진과 만나 지난날을 반성하고 선행을 하며 살겠다고 말했다. 황 씨는 흰색 셔츠에 검은색 바지를 입고, 마스크를 착용한 채 카메라 앞에 섰습니다. 당시 현장 모습을 비디오머그가 담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