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백 외치던 양현석 · 강지환의 몰락…혐의 입증 주목

SBS 뉴스

작성 2019.07.18 16:38 수정 2019.07.18 17: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인터뷰를 인용보도할 때는 프로그램명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SBS에 있습니다.

■ 방송 :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월~금 (14:00~16:00)
■ 진행 : 주영진 앵커
■ 대담 : 백기종 전 수서경찰서 강력팀장, 김태현 변호사
--------------------------------------------

● 결백 외치던 두 남자의 몰락…진실은?

백기종 / 전 수서경찰서 강력팀장
"양현석 입건, 진술로 드러난 정황 증거 바탕으로 본격 수사하겠단 뜻"
"강지환, 범행 후 노래 부르는 등 약물로 자각 능력 상실 가능성"

김태현 / 변호사
"양현석 피의자 입건, 수사 방법 강화…압수수색 등 증거 확보 목적"
"자신의 행동 심각성 인지 못 했다면 과거 유사 범죄 저질렀을 가능성"
"강지환, 현재 준강간죄 적용…약물 썼다면 강간죄 적용될 듯"

※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SBS 뉴미디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