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k] 약 복용 시간 알림부터 치매 예방 퀴즈까지…어르신 챙기는 '효도 로봇'

신지수 에디터, 한상우 기자 cacao@sbs.co.kr

작성 2019.07.17 17: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Pick] 약 복용 시간 알림부터 치매 예방 퀴즈까지…어르신 챙기는 효도 로봇
서울 구로구가 혼자 사는 노인들에게 '효도 로봇'을 제공한다고 밝혀 화제입니다.

어제(16일) 구로구는 만 65살 이상 홀몸노인 225명에게 '스마트 반려봇'을 보급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해당 로봇의 외관은 일반 봉제 인형과 다름없습니다. 그러나 로봇 안에는 센서가 내장돼있어 외출 후 돌아오는 노인에게 인사를 건네거나, 머리를 쓰다듬으면 다양한 교감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특히 이 반려봇이 가장 기특한 점은 일정 시간 노인의 움직임이 감지되지 않을 경우 보호자에게 "안부를 확인하라"며 알림 메시지를 전송한다는 겁니다.'효도 로봇' 제공하는 구로구(사진=구로구 제공/연합뉴스)이 밖에도 로봇은 약 복용 시간을 알려주는 알람 기능과 치매 예방 퀴즈 기능 등이 탑재된 것으로 알려져 혼자 사는 노인들에게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한편, 구로구는 생활보호 대상자, 우울증 진단자, 치매 증상자 등을 우선 선정해 8월 말 보급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용을 원하는 구로구 거주 노인은 다음 달 2일까지 동주민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됩니다. 이용료는 무료이며, 사용 기간은 2022년 12월까지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사업을 시행하는 목적에 대해 구로구는 "홀몸 어르신에게 안정적인 생활 환경 제공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서"라고 설명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구로구 제공/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