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배, 저 마음에 안들죠?" 후배님의 갑질은요?

이경원 기자 leekw@sbs.co.kr

작성 2019.07.15 21:40 수정 2019.07.16 18: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부터 직장 갑질 근절을 위한 일명 '직장 내 괴롭힘 방지법'이 시행됩니다. 직장 내 괴롭힘의 정의를 규정한 최초의 법입니다. 이제 직장 동료한데 욕하고 물컵 던지고 '갑질'하면 안 되겠네요.

그런데, 대체 뭐가 갑질일까요? 사무실이 너무 열악한 것도 회사의 갑질일까요? 블라인드에서 뒷담화하는 건요? 반대로, 후배들이 선배를 왕따시키는 건 또 어떨까요?
혹 법의 한계는 없을까요? 법이 너무 경직돼 우리의 현실을 폭넓게 보지 못한 건 아닐까요?
갑질에 고달픈 우리 청년들을 위한 '직장 내 괴롭힘 방지법' 인터넷 강의, 지금 시작합니다.

▷ SBS X 청년 프로젝트 페이지 바로가기

(영상취재 제일 / VJ 정영삼 / 편집 박진훈 / CG 조형우 이준호 / 취재 SBS 이슈취재팀) 

▶ "원 씨, 하나 해줘야겠어!" SBS 청년 흥신소 첫 회의
▶ 여직원 서빙? "손님에 따뜻한 밥 차리는 게 큰 자랑"이라는 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