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측 "이혼 사유는 성격차, 둘의 다름 극복 못해"

SBS 뉴스

작성 2019.06.27 10: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송혜교 측 "이혼 사유는 성격차, 둘의 다름 극복 못해"
배우 송혜교가 남편 송중기와 이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가 "성격 차이"라고 밝혔다.

27일 오전 송중기가 먼저 법률대리인을 통해 "지난 26일 서울가정법원에 송혜교를 상대로 한 이혼조정신청서를 접수했다"며 송혜교와 이혼절차에 들어갔음을 알렸다.

송중기는 "두 사람 모두 잘잘못을 따져가며 서로를 비난하기보다는 원만하게 이혼절차를 마무리하기를 희망하고 있다"라며 "사생활에 대한 이야기들을 하나하나 말씀드리기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이후 송혜교의 소속사 UAA코리아도 "좋지 않은 소식으로 인사드리게 돼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현재 당사 배우 송혜교 씨는 남편과 신중한 고민 끝에 이혼 절차를 밟고 있다"라고 전해 왔다.

특히 송혜교의 소속사는 이혼 사유에 대해 "사유는 성격 차이로, 양측이 둘의 다름을 극복하지 못해 부득이하게 이런 결정을 내리게 됐다"라고 설명하며 "그 외의 구체적 내용은 양측 배우의 사생활이기에 확인해드릴 수 없는 점 정중히 양해를 구한다"라고 말했다.

송중기-송혜교 부부는 드라마 '태양의 후예'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 지난 2017년 결혼했다.

다음은 송혜교의 소속사 입장 전문.

안녕하십니까. 송혜교 소속사 UAA코리아입니다.
먼저 좋지 않은 소식으로 인사드리게 돼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현재 당사 배우 송혜교 씨는 남편과 신중한 고민 끝에 이혼 절차를 밟고 있습니다.

사유는 성격 차이로, 양측이 둘의 다름을 극복하지 못해 부득이하게 이런 결정을 내리게 됐습니다.

그 외의 구체적 내용은 양측 배우의 사생활이기에 확인해드릴 수 없는 점 정중히 양해를 구합니다.

또, 서로를 위해 자극적인 보도와 추측성 댓글 등을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향후 더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SBS funE 강선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