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년 전 그대로죠?"…차인표-신애라, 여전히 신혼 같은 부부

SBS 뉴스

작성 2019.06.19 10: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18년 전 그대로죠?"…차인표-신애라, 여전히 신혼 같은 부부
배우 차인표(53) 신애라(51) 부부가 여전히 신혼같은 모습으로 18년 전 광고 촬영 모습을 재편했다.

신애라는 최근 자신의 SNS에 부부 사진과 함게 "2001년 광고 촬영 사진을 18년이 지난 현재 큰 딸이 똑같이 찍어줬다. 가족과 함께 하는 과거로의 여행 재밌다."면서 "신애라의 추억소환 1탄"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미지
사진에서 차인표와 신애라 모두 18년 전과 다름 없는 풋풋한 분위기를 연출해 이목을 집중 시켰다. 특히 차인표는 과거와 별반 다를 바 없는 탄탄한 근육질 몸매로 놀라움을 주기도 했다.

차인표와 신애라는 드라마 '사랑은 그대 품안에'에서 호흡을 맞춘 것을 인연으로 사랑을 키우다가 1995년 결혼식을 올렸다. 1998년 첫째 아들을 얻은 두 사람은 2005년, 2008년 공개 입양으로 두 딸을 얻었다. 차인표, 신애라 가족은 미국에서 생활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SBS funE 강경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