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노총 "위원장 영장은 노동탄압…더 힘찬 투쟁 나설 것"

배정훈 기자 baejr@sbs.co.kr

작성 2019.06.18 17:5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민주노총 "위원장 영장은 노동탄압…더 힘찬 투쟁 나설 것"
▲ 경찰 출석 전 구호 외치는 김명환 위원장

민주노총은 경찰이 불법 시위를 주도한 혐의로 김명환 위원장의 구속영장을 신청한 것을 정부 정책에 반대하는 민주노총에 대한 '탄압'으로 규정하며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민주노총은 이날 입장문에서 "경찰은 온갖 혐의를 붙여 김명환 위원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이는 개별 사안으로 책임을 몰아 본질을 흐리려는 탄압에 불과하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무능하고 무책임한 정부 정책 추진에 거세게 저항하는 민주노총을 굴복시키기 위한 시도이며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극우 집단들의 끊임없는 민주노총 때리기에 대한 편승"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또 "민주노총은 우리나라 전체 노동자의 삶과 노동을 대변하는 조직"이라며 "정부가 구속하려 하는 것은 김명환 위원장 개인이 아니라 우리나라 노동자의 삶과 노동"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민주노총은 "정부가 자본의 탐욕과 구태에 무릎 꿇고 이전과 다름없이 후진국형 저임금, 장시간 노동체계를 유지하고 악화시키겠다는 의도를 보인 이상, 민주노총의 답변은 확실해졌다"며 "모든 역량을 모아 노동 기본권 보장, 저임금과 장시간 노동 근절을 위해 더욱더 힘찬 투쟁에 온몸을 던질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