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라델피아 졸업 파티서 총격…1명 사망·최소 7명 부상

김정기 기자 kimmy123@sbs.co.kr

작성 2019.06.17 15:46 수정 2019.06.17 16: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의 한 졸업파티에서 현지 시간으로 어제(16일) 오후 총격 사건이 발생해 1명이 숨지고 최소 7명이 다쳤다고 AP통신과 NBC방송 등이 보도했습니다.

경찰은 어제 오후 10시 30분 사우스 70번가와 리드버드 플레이스 인근에서 총격이 벌어져 10대 청소년 4명과 20대 성인 4명이 총상을 입었다고 밝혔습니다.

이 가운데 20대 남성 한 명은 목숨을 잃었습니다.

부상당한 10대 청소년들은 모두 15세와 17세 사이로, 다리에 총을 맞아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당시 총격이 벌어진 졸업파티에는 약 60여 명이 모여있었으며, 인근에는 공원과 유원지 두 곳이 붙어있습니다.

용의자는 아직 검거되지 않은 상태입니다.

경찰은 총격범이 1명 이상일 수 있다고 추정했습니다.

NBC방송은 지난 주말 동안 필라델피아에서 잇따른 총격 사고로 최소 3명이 사망하고, 15명 이상이 다쳤다고 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