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형우 멀티포 '쾅'…상승세 KIA, 탈꼴찌 이어 4연승 도전!

이정찬 기자 jaycee@sbs.co.kr

작성 2019.05.23 21:20 수정 2019.05.23 21: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프로야구 KIA가 김기태 감독 사임 이후 4승 1패의 상승세를 타고 있습니다.

어제(22일) 탈꼴찌에 이어 오늘은 시즌 첫 4연승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2회 선두타자로 타석에 선 4번 타자 최형우가 롯데 선발 김건국의 초구를 그대로 걷어 올립니다.

오른쪽 담장을 넘어가는 최형우의 시즌 6호 홈런으로 기선을 잡은 KIA는 2대 1로 리드하던 6회 최형우가 또 한 차례 솔로 홈런을 쳐 한 발 더 달아났습니다.

마운드에선 선발 터너가 4회까지 매 이닝 주자를 내보내면서도 1점만 내줘 7회 현재 KIA가 롯데에 3대 1로 앞서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