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역사 인기 강사 이다지가 밝힌 '100억 계약금'의 진실

SBS 뉴스

작성 2019.05.16 13:52 수정 2019.05.16 15:1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역사 인기 강사 이다지가 밝힌 100억 계약금의 실체인기 한국사 강사 이다지가 100억 계약금 루머에 대해 입장을 밝혔습니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는 스승의 날을 맞아 '쓰앵님의 은혜' 특집으로 역사 강사 이다지, 배우 류승수, 가수 박선주, 댄스 스포츠 선수 박지우가 게스트로 출연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MC 김구라는 "이다지 강사와 관련한 얘기들이 많던데, '100억 계약금 설'이 있다. 워낙 스타강사들은 돈을 많이 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자 이다지는 "100억 계약금 설은 전혀 사실무근"이라며 해명했습니다.
역사 인기 강사 이다지가 밝힌 100억 계약금의 실체이어 그는 "그렇게 받으시는 분들도 있다고는 들었다"며 "저는 선택과목이다. 국·영·수 선생님들 같은 경우에는 중소기업 일 년 매출에 버금가는 연봉이다. 스타 강사인 경우 수학 한 과목만 해도 한 100억 원에서 500억 정도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습니다.
역사 인기 강사 이다지가 밝힌 100억 계약금의 실체MC 김국진이 "요즘 학생들 사이에서 방탄소년단 못지않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더라"라고 하자, 이다지는 "학생들이 본인에게 도움이 되는 강의라고 생각을 하면, 옛날에는 줄을 서서 강의실 앞자리를 사수했다. 그런데 요즘은 티켓팅으로 한다"며 "좌석 티켓팅이 열리면 몇 초 만에 앞자리부터 매진된다"고 말했습니다.

역사 강의 분야에서 인기가 어느 정도냐는 질문에는 "한국리서치에서 SKY 학생들을 대상으로 조사를 했는데, 대입에 가장 도움이 된 선생님 1위에 뽑혔다"며 솔직한 면모를 보이기도 했습니다.

이다지의 방송 출연 소식에 누리꾼들은 "헐. 이다지 쌤이 '라스'에 출연하다니 신기하다", "갓다지", "얼굴도 예쁘고 공부도 잘하면 무슨 기분일까", "역사는 역시 이다지"라며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구성=한류경 에디터, 검토=김도균, 사진=MBC '라디오스타' 화면 캡처)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