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5·18 기념식 참석…징계는 가급적 빨리 처리"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19.05.16 11: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황교안 "5·18 기념식 참석…징계는 가급적 빨리 처리"
▲ 당진화력발전소 둘러보는 황교안 대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오는 18일 광주에서 열리는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참석 계획에 변함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황 대표는 16일 충남 당진화력발전소 방문 후 '기념식에 참석할 것이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다른 변동사유가 없었으니 다녀오겠다"고 말했습니다.

황 대표는 당내 '5·18 망언' 의원에 대한 징계에는 "우리가 징계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며 "마무리된 부분도 있고 안된 부분도 있는데 시간이 정해져 있기 때문에 갔다 와서 가급적 이른 시간 안에 처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