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투자사기로 1천여만 원 가로챈 20대 법정 구속

하현종 기자 mesonit@sbs.co.kr

작성 2019.04.27 11:14 수정 2019.04.27 11:2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비트코인 투자사기로 1천여만 원 가로챈 20대 법정 구속
청주지법 형사2단독 류연중 부장판사는 오늘(27일) 비트코인 투자 관련 고수익을 미끼로 1천만원대 사기 행각을 벌인 혐의(사기)로 기소된 A(28) 씨에게 징역 6개월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

류 부장판사는 판결문에서 "피해 복구가 이뤄지지 않았고, 동종전과는 물론 형사처분 전력이 여러 차례 더 있는 점을 고려하면 그에 상응하는 처벌이 불가피하다"고 지적했습니다.

A 씨는 지인 B 씨에게 '비트코인에 50만원을 투자하면 한 달 내 500만원의 수익을 내주겠다'는 식의 거짓말로 2017년 12월부터 약 한 달간 8차례에 걸쳐 700만원을 가로챈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A 씨는 수개월 뒤 B 씨가 투자금 회수를 요구하자 '돈을 인출하려면 수수료가 필요하다'며 340만원을 추가로 편취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