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총연합회, 의원 5명에게 1천200만 원 돈봉투 돌려"

원종진 기자 bell@sbs.co.kr

작성 2019.04.23 22: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관계자들이 국회의원들에게 돈 봉투를 돌렸다는 내용의 진술을 경찰이 확보했습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한어총 김 모 회장이 당시 박 모 사무국장에게 후원금 봉투 준비를 지시한 정황을 포착해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김 회장과 박 사무국장으로부터 지난 2013년 한어총 후원금 계좌에서 1천200만 원을 인출한 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국회의원 5명에게 전달했다는 진술을 확보했습니다.

경찰은 추가 조사를 거친 뒤 돈 봉투를 받은 것으로 지목된 당시 국회의원들에게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를 적용할지 결정할 방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