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봄, 희망을 품다"…'세월호 5주기' 걷고 보고 기억하다

이성훈 기자 sunghoon@sbs.co.kr

작성 2019.04.16 20: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세월호 참사 희생자 5주기인 오늘(16일) 전국 곳곳에서 희생자들의 넋을 기리고 진상규명을 촉구하는 추모 행사 열렸습니다. 전남 진도 팽목항에서는 세월호 참사 5주기 추모행사 추진위원회 주최로 '팽목 바람길 걷기' 행사가 열는데요. 추모객들은 기억의 벽 일대를 걸으며 희생자들을 기억했습니다. 또 단원고 학생 희생자 유가족 24명은 진도 서망항에서 낚싯배를 타고 사고해역을 찾아 고인의 넋을 기렸습니다.

오늘 오후 경기도 안산시 화랑유원지에서는 4.16 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와 4.16 재단 주관으로 열리는 '세월호 참사 5주기 기억식'이 열렸는데요. 부총리와 각 정당 대표는 물론 시민 등 5천여명이 함께해 안전사회를 염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