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전방 GOP 부대 병사도 일과 후 휴대전화 사용한다

임상범 기자 doongle@sbs.co.kr

작성 2019.03.17 13:48 수정 2019.03.17 13:4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최전방 GOP 부대 병사도 일과 후 휴대전화 사용한다
최전방 GOP에 근무하는 병사들도 일과 후 휴대전화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현재는 일부 GOP 부대에서 시범 사용하고 있지만, 4월부터는 모든 부대로 전면 확대됩니다.

육군은 최전방 GOP 부대에서 지난 1월 14일부터 병사들에게 휴대전화를 사용할 수 있도록 시범 운용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경기도 연천의 25사단 GOP 부대는 지난 13일 병사들이 휴대전화를 사용하는 장면을 언론에 공개했습니다.

GOP에도 휴대전화 금지령이 풀리게 되면서 부모와 친구들에게 안부 전화를 하고자 부대 내에 몇 대 안 되는 공중전화기 앞에서 순서를 기다리던 장면은 앞으로 볼 수 없게 됐습니다.

GOP 근무 병사들은 오후 5시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 휴대전화를 쓸 수 있습니다.

일반부대 병사들은 오후 6시부터 사용하지만, GOP 부대는 교대근무 시간 등을 고려해 30분 일찍 사용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휴일에는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허용됩니다.

이 역시 교대근무 등을 고려해 타 부대보다 사용 시간을 1시간 늦췄습니다.

GOP에서는 보안 구역을 제외하곤 모든 곳에서 자유롭게 통화할 수 있습니다.

휴대전화는 GOP 부대 여건을 고려해 생활관에 통합 보관하고 있습니다.

휴대전화를 자율적으로 사용토록 했지만, 최전방에 있는 부대 위치와 여건을 고려해 철저한 보안 대책도 마련했습니다.

부대 반입신청서와 보안서약서를 작성하고, 부대가 부여하는 등록번호를 전화기에 부착하도록 했습니다.

휴대전화 '관리대장'도 따로 만들어 등록된 것 외 다른 휴대전화를 사용하지 않도록 총기처럼 엄격하게 관리하고 있습니다.

부대 내 블루투스와 와이파이는 설치하지 않았습니다.

휴대전화의 핫스팟, GPS기능도 '오프'로 했습니다.

이런 기능을 작동할 수 있도록 하는 보조기기 반입도 금지했습니다.

훈련 장면 등 보안에 저촉되는 모습이나 내용은 휴대전화에 저장하면 안 됩니다.

보안업무 담당관이 보안사고 예방을 위해 병사 동의 하에 휴대전화를 점검할 수 있도록 하는 지침도 마련했습니다.

GOP 부대는 휴대전화는 사용할 수 있지만, 평일 일과 후 외출은 금지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