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에 전한 졸업장…'세월호 희생' 학생들 명예 졸업식

SBS뉴스

작성 2019.02.12 15:26 수정 2019.02.12 15: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2014년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단원고 학생에 대한 명예 졸업식이 열리는 12일 오전 경기도 안산시 단원고등학교 졸업식장 의자에 꽃다발과 학생증이 놓여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2014년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단원고 학생에 대한 명예 졸업식이 열리는 12일 오전 경기도 안산시 단원고등학교 졸업식장 의자에 꽃다발과 학생증이 놓여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2014년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단원고 학생에 대한 명예 졸업식이 열리는 12일 오전 경기도 안산시 단원고등학교 졸업식장 의자에 꽃다발과 학생증이 놓여 있다.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 명예 졸업식에서 대표로 졸업장을 받은 전명선 4·16 세월호가족협의회 전 운영위원장이 졸업장을 손에 꼭 쥐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 명예 졸업식에서 대표로 졸업장을 받은 전명선 4·16 세월호가족협의회 전 운영위원장이 졸업장을 손에 꼭 쥐고 있다.

2014년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단원고 학생에 대한 명예 졸업식이 12일 오전 경기도 안산시 단원고등학교에서 진행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2014년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단원고 학생에 대한 명예 졸업식이 12일 오전 경기도 안산시 단원고등학교에서 진행되고 있다.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 명예 졸업식에서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유가족을 위로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 명예 졸업식에서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유가족을 위로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 명예 졸업식에서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유가족을 위로하고 있다.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 명예 졸업식에서 유가족이 눈물을 흘리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 명예 졸업식에서 유가족이 눈물을 흘리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 명예 졸업식에서 유가족이 눈물을 흘리고 있다.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 명예 졸업식에서 참석자들이 묵념을 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 명예 졸업식에서 참석자들이 묵념을 하고 있다.


(SBS 뉴미디어부/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