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노량진수산시장 차량 진입로 폐쇄에 상인·수협 충돌

원종진 기자 bell@sbs.co.kr

작성 2019.02.08 23: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구 노량진수산시장 차량 진입로 폐쇄에 상인·수협 충돌
구 노량진수산시장의 차량 진입로를 폐쇄하려는 수협의 조치에 시장 상인들이 반발하면서 물리적 충돌이 빚어졌습니다.

오늘(8일) 오전 수협은 낙석과 붕괴 위험이 있다며 구 노량진수산시장 차량 출입로 네 곳에 콘크리트 차단벽을 설치해 차량 진입을 막았습니다.

이런 조치에 반발한 상인과 노점상연합회 등 300여 명은 오후 7시부터 수협 직원들과 대치하며 거세게 항의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양측 간 충돌이 빚어져 수협 직원 3명이 부상해 여의도 성모병원 응급실로 이송됐습니다.

일부 상인들도 충돌 과정에서 다쳤지만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구 노량진수산시장에서는 오늘 오후 10시 현재까지도 수협 직원 40명과 시장 상인 200명이 대치하고 있습니다.

(사진=독자 제공/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