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현직 기자 청와대행' 비판에 문 대통령이 '괜찮다'는 이유

오기쁨 에디터, 김도균 기자 getset@sbs.co.kr

작성 2019.01.10 17:5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10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최근 청와대 인사 논란에 대한 답변을 내놨습니다.

문 대통령은 권력과 언론이 건전한 관계여야 하는 것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 "비판을 달게 받겠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그러면서도 "현 정부에 권언 유착은 전혀 없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청와대를 개편하면서 국민소통수석비서관에 윤도한 전 MBC 논설위원을, 국정홍보비서관에 여현호 전 한겨레신문 선임기자를 임명한 바 있습니다.

언론인 출신들의 잇따른 청와대행 비판에 문 대통령이 내놓은 입장, SBS뉴스 영상으로 확인해보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