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날씨] 대기 건조, 화재 조심…추위 풀리며 미세먼지 농도↑

SBS뉴스

작성 2019.01.10 12: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서풍이 불어 들면서 강추위는 물러갔습니다.

한파 특보도 모두 해제됐고요, 오늘(10일) 아침 서울 기온 영하 4.5도로 어제보다 5도가량 높게 출발했습니다.

한낮에도 서울 기온이 3도까지 오르는 등 예년 이맘때보다도 온화한 겨울 날씨를 보이겠습니다.

다만 날이 풀리기가 무섭게 공기가 바로 탁해졌습니다.

현재 수도권을 중심으로 공기 질이 안 좋고요, 오늘 미세먼지 예보에 따르면 경기 북부 지방은 종일 나쁨을, 밤사이에는 중국발 미세먼지가 추가로 유입돼서 내일은 더 많은 권역에서 대기 질이 악화된다는 예보입니다.

대기의 건조함도 극심합니다. 현재 경북 동해안과 경북 일부 내륙 지역에 건조경보가 내려진 만큼 불씨 관리도 철저히 해 주셔야겠습니다.

하늘 표정은 오늘도 전국적으로 가끔 구름 지나는 가운데 일부 서해안과 제주도에서는 낮까지 빗방울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낮 기온은 전국이 5도 안팎에 머물겠고요, 당분간 심한 추위는 없겠습니다.

(정주희 기상캐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