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국회 운영위 출석한 조국 "이번 사건은 삼인성호"

김도균 기자 getset@sbs.co.kr

작성 2018.12.31 10:13 수정 2018.12.31 10: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청와대 특별감찰반 논란과 관련해 국회에 출석한 조국 민정수석이 "이번 사건은 한 마디로 삼인성호"라고 밝히며 의혹을 강하게 부인했습니다.

조 수석은 오늘(31일) 오전 국회 운영위에 들어가기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습니다.

조 수석은 "문재인 정부 민정수석실은 특별감찰을 포함해서 모든 업무를 법과 원칙에 따라 처리해왔다"면서 "이번 사건은 한마디로 말해서 삼인성호"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세 사람이 입을 맞추면 없는 호랑이도 만들어낸다는 옛말"처럼 된 것이라는 겁니다.

그러면서도 조 수석은 국회의 질문에는 성심껏 답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운영위 입장 전에 있었던 조 수석의 발언을 SBS 뉴스에서 준비했습니다.

(영상취재:설치환, 공진구, 영상편집:이홍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