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이 총리, 주말 강추위에 노숙인 쉼터 방문…"지원정책 보완"

김태훈 국방전문기자 oneway@sbs.co.kr

작성 2018.12.08 15:30 수정 2018.12.08 16: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 총리, 주말 강추위에 노숙인 쉼터 방문…"지원정책 보완"
이낙연 국무총리는 오늘(8일) 서울 용산 노숙인 보호시설인 '다시서기 종합지원센터'를 방문해 "관계자 간담회를 통해 추가 지원방안을 검토하는 등 노숙인 지원정책을 보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총리는 어제 주말 강추위가 예상되자 보건복지부에 '홀몸노인·쪽방촌 주민·노숙인 등의 안전을 세심하게 살펴달라'고 긴급지시한 데 이어 오늘은 직접 노숙인 쉼터를 점검했습니다.

이 총리는 센터 관계자로부터 시설 현황 등을 보고받은 뒤 "지난 10여년 간 노숙인 지원제도가 큰 폭으로 개선돼 노숙인 수가 점차 감소하고 삶의 질도 향상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다만 이 총리는 노숙인 지원제도의 보완 필요성을 강조하면서 "정부가 지방자치단체와 협력해 노숙인 주거 및 일자리 지원 확대, 인력확충 등에 힘쓰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