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틸러슨 "트럼프가 불법적인 일 주문"…트럼프 "멍청하고 게을러"

박찬근 기자 geun@sbs.co.kr

작성 2018.12.08 10: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틸러슨 "트럼프가 불법적인 일 주문"…트럼프 "멍청하고 게을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어제(7일) 지난 3월 경질한 렉스 틸러슨 전 국무장관을 향해 "매우 멍청하고 게을렀다"고 잔뜩 험담을 퍼부었습니다.

틸러슨 전 장관이 재임 시절 트럼프 대통령이 "불법적인 일을 자주 주문했다"며 심기를 불편하게 하자 대놓고 비판을 가한 것입니다.

틸러슨 전 장관은 휴스턴에서 열린 한 모금행사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나에게 무엇을 어떻게 하고 싶은지 자주 말했는데, 나는 그에게 무엇을 원하는지 알지만, 그 방식으로는 할 수 없다고 말해야 했다"면서, 그 이유는 "그가 말한 방식이 불법"이었기 때문이라고 밝혔습니다.

틸러슨 전 장관의 발언이 이날 언론을 통해 전해지자 트럼프 대통령은 즉각 트위터를 통해 응수에 나섰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마이크 폼페이오는 일을 잘 하고 있다. 나는 그가 매우 자랑스럽다"면서 "그의 전임인 렉스 틸러슨은 필요한 정신력이 없다"고 틸러슨 전 장관을 깎아내렸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