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11전 12기' 현대건설 시즌 첫 승 '참 어렵네요'

최희진 기자 chnovel@sbs.co.kr

작성 2018.12.06 18: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프로배구 여자부 현대건설이 개막 11연패의 늪에서 탈출했습니다.

12월 5일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홈 경기에서 에이스 알레나가 부상으로 빠진 인삼공사에 3대0으로 승리했습니다.

현대건설은 여자 배구 개막 최다 연패 타이를 이뤘는데, 자칫 최다 연패 신기록의 불명예를 안을 수 있었던 위기를 넘겼습니다.

수원을 같이 연고로 사용하고 있는 남자부 한국전력도 개막 13연패를 기록 중인데, 한국전력은 언제 이 사슬을 끊을 수 있을지 관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