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전남 순천 아파트 11층서 60대 떨어져 숨져

백운 기자 cloud@sbs.co.kr

작성 2018.10.14 00: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어제(13일) 저녁 8시쯤 전남 순천의 한 아파트 11층 베란다에서 60살 A씨가 떨어져 숨졌습니다.

A씨는 앞서 저녁 7시 50분쯤 경찰과 소방당국에 전화를 걸어 아파트에서 뛰어내리려 한다고 신고했습니다.

소방당국은 현장에 출동해 지상에 에어 매트를 설치하던 도중 A씨가 아스팔트로 추락해 병원에 이송했지만 숨졌다고 전했습니다.

경찰은 A씨가 아파트단지에 있는 지인의 집을 찾아가 추락한 점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