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국민 90% "미세먼지 오염 심각"…52%는 "발생원인, 중국 등 국외"

홍순준 기자 kohsj@sbs.co.kr

작성 2018.10.11 13:30 수정 2018.10.11 14: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국민 90% "미세먼지 오염 심각"…52%는 "발생원인, 중국 등 국외"
국민 10명 가운데 9명이 미세먼지 오염이 심각하다고 생각한다는 조사결과가 나왔습니다.

환경부가 최근 국민 1천여명을 대상으로 미세먼지 인식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91%가 미세먼지 오염도가 심각하다고 답했습니다.

또 78.7%는 미세먼지가 건강에 위협이 된다고 했습니다.

미세먼지 발생 원인으로는 '중국 등 국외 유입'이라는 응답이 51.7%로 가장 높았고, 이어 국내 발생이 30.3%, 국내외·기후변화 등 복합적인 원인 18.1% 순이었습니다.

정부의 미세먼지 대책을 두고는 절반 이상인 57.5%가 알고 있었지만 44.6%가 불만족을 표시했습니다.

응답자 상당수는 미세먼지 저감 노력에 동참할 의향을 보였습니다.

노후 경유차 등의 운행 제한은 70.1%가 필요하다고 답했고, 미세먼지 고농도 발생 시 차량 2부제 등에 참여할 의사가 있다고 답한 응답자는 84.5%였습니다.

조사는 환경부가 케이티엠엠과 함께 8월 31일부터 9월 2일까지 19세 이상 전국 성인 1천91명을 대상으로 모바일웹 설문 방식으로 진행했으며 표본 오차는 ±3.0%포인트, 신뢰 수준 95%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