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날씨] 찬바람에 한낮에도 체감 온도 '뚝'…서해·제주 빗방울

SBS뉴스

작성 2018.10.11 13: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11일) 아침 쌀쌀함을 넘어서 추웠습니다.

북서쪽에서 내려온 찬 공기가 전국을 뒤덮었는데요, 비공식 기록이지만 오늘 아침 설악산이 영하 4.1도까지 곤두박질쳤고요, 공식 기록으로는 대관령이 영하 1도, 철원이 0.5도, 서울 6.1도까지 떨어지면서 올가을 들어서 가장 낮은 기온을 보였습니다.

한낮에는 아침에 비해서 10도 이상 기온이 오르긴 하겠지만 찬바람이 강해서 체감 온도를 낮추겠습니다.

서울 낮 기온 15도, 전주와 대구는 17도 예상됩니다.

이번 주말까지는 11월 초순에 해당하는 기온을 보이면서 다소 춥겠습니다.

일요일까지 서울 아침 기온은 10도 이하에서 출발하겠고 일요일 낮부터나 20도 안팎까지 올라서 예년 수준의 기온을 회복하겠습니다.

오늘 하늘 표정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서해안과 제주도는 구름 많은 가운데 낮까지 빗방울 떨어질 수 있겠습니다.

또 내일까지는 바닷물의 높이가 높겠는데요, 해안가 저지대에서는 침수 피해 입지 않도록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당분간 비 소식은 없겠고 갈수록 대기는 건조해지겠습니다.

(정주희 기상캐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