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미운우리새끼' 다둥이 아빠 임창정 "아들만 4명, 나에게도 딸은 있을 것"

SBS뉴스

작성 2018.09.16 21: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미운우리새끼 다둥이 아빠 임창정 "아들만 4명, 나에게도 딸은 있을 것"
감성발라더 임창정이 오랜만에 예능으로 돌아왔다.

16일 밤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아들만 넷을 가진 다둥이 아빠 임창정이 스페셜MC로 출연했다.

임창정은 "가족들과 같이 제주도로 이사했다"고 말하며, 신곡 <하루도 그대를 사랑하지 않은 적이 없었다>를 직접 작사했다는 근황을 밝혔다.

MC들은 다둥이 아빠 임창정에게 아들만 넷을 낳을 수 있는 비결이 무엇인지 물었다. 그러자 임창정은 "솔직하게 힘들다"고 고백했다.

더불어 임창정은 "그냥 이 아이들이 내 아들이라는 사실이 힘들다"면서 내심 딸을 바라는 속내를 보였다. "나에게도 딸이 있을 것이라 믿고 계속 시도 중"이라며 다둥이 아빠의 더 큰 바람을 내비쳤다.

어머니들은 임창정의 육아담에 공감하면서도 "복 받은 것"이라는 칭찬을 했다. 또한, 임창정의 노래 '소주 한 잔'을 너무 좋아한다고 전했다. 이에 임창정은 즉석에서 '소주 한 잔'을 열창하여 모두에게 박수를 받았다.

(SBS funE 조연희 에디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