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쌍용차 해고자 119명 다시 일터로…내년까지 '전원 복직'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18.09.15 07:20 수정 2018.09.15 08: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쌍용자동차 노사가 해고자 119명을 내년 상반기까지 전원 복직시키기로 합의했습니다.

쌍용차 사측과 노동조합, 금속노조 쌍용자동차지부, 대통령 소속 경제사회노동위원회는 어제(14일)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합의에 따라 쌍용차 사측은 해고자 119명 가운데 60%를 올해 말까지 채용하고, 나머지는 내년 상반기 말까지 단계적으로 채용하기로 했습니다.

이에 따라 2009년 대량 구조조정으로 시작된 쌍용차 사태는 9년 만에 사실상 매듭지어지게 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