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문 대통령, 여야 5당 원내대표 16일 오찬 회동…"국회와 협치 강화"

조민성 기자 mscho@sbs.co.kr

작성 2018.08.13 13:41 수정 2018.08.13 13: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여야 5당 원내대표 16일 오찬 회동…"국회와 협치 강화"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16일 청와대에서 여야 5당 원내대표들과 오찬 회동을 한다고 청와대가 13일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이 여야 5당 원내사령탑과 만나는 것은 작년 5월 19일 이후 처음입니다.

문 대통령은 지난 3월 17일 여야 5당 대표들과 오찬 회동을 한 바 있으며, 4월 13일에는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의 홍준표 당시 대표와 단독 회동을 하기도 했습니다.

한병도 정무수석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이번 회동은 문 대통령이 강조한 국회와의 협치를 보다 강화하기 위한 차원에서 추진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 수석은 "8월 국회 임시회와 9월 정기회를 앞두고 민생경제 현안과 법안에 대한 협력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며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한 초당적 협력방안도 논의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5당 원내대표는 더불어민주당 홍영표·자유한국당 김성태·바른미래당 김관영·민주평화당 장병완·정의당 윤소하(직무대행) 의원입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