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대한항공 vs 아시아나, 항공 갑질 배틀…세기의 대결

박수정 에디터,정연 기자 cykite@sbs.co.kr

작성 2018.07.17 09: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지난 14일 오후 7시 서울 종로구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는 대한항공과 아시아나 직원들의 공동 집회가 열렸습니다. 이 집회에서 두 항공사 직원들은 "박삼구는 집에 가라 조양호는 퇴진하라"는 구호를 외쳤습니다. 또, "아시아나 힘내라, 대한항공 함께 한다"라며 서로를 응원했습니다. 한 대한항공 승무원은 가면을 벗으며 이제 두려움이란 없다고 말했습니다. 

프로듀서 정연/ 연출 박수정/ 도움 박채운 허서경 인턴 노선웅 인턴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