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풀영상] 문희상 "협치가 최우선"…새 입법수장 된 '여의도 포청천'

이혜미 기자 param@sbs.co.kr

작성 2018.07.13 11: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20대 국회 후반기를 이끌 국회의장으로 더불어민주당 문희상 의원이 선출됐습니다.

문 의원은 오늘(13일) 여야가 참석한 가운데 열린 국회 본회의에서 표결 결과 총 투표수 275표 중 259표를 얻어 국회의장에 당선됐습니다.

'여의도 포청천'이란 별명을 지닌 6선의 문 신임 의장은 선출 직후 인사말을 통해 "전반기가 청와대의 계절이었다면 이제는 국회의 계절이 돼야 한다"면서 "첫째도 협치, 둘째도 협치, 셋째도 협치"라는 말로 '협치'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문 의장은 국회법에 따라 탈당해 무소속이 됐으며, 20대 국회가 끝나는 2020년 5월까지 의장직을 수행하게 됩니다.

(영상편집: 김보희, 영상출처: 국회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