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정은, 장영란 성형발언에 불편한 심경 표현?…둘 사이 무슨일?

연예뉴스팀 기자

작성 2015.12.03 13: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곽정은, 장영란 성형발언에 불편한 심경 표현?…둘 사이 무슨일?
칼럼니스트 곽정은이 장영란이 방송에서 자신의 성형에 대해 언급한 것에 대해 불편한 심경을 밝히는 듯한 SNS 글을 올려 화제다.

곽정은은 2일 자신의 트위터에 "한때 추억을 함께한 동창 친구를 자신의 밥벌이에 소재로 이용하는 사람. 연락 따로 주고받은 적 한 번도 없으면서 친한 사이라고 거짓말하는 사람...더 센 멘트 치는 것이 예능프로 출연자의 숙명이라지만 좀 심했다. 내가 더 덕을 쌓아야지 별수 있겠나"라는 글을 올렸다.

곽정은이 이 같은 글을 남긴 이유는 지난 1일 방송된 TV조선 '솔깃한 연예토크-호박씨'에 출연한 장영란의 발언 때문인 것으로 추정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데뷔 전 학교에서 먼저 만난 '스타 동창'에 대한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고, 장영란은 중학교 동창인 곽정은에 대해 얘기했다.

장영란은 "곽정은과 중학교 때 친했는데 그 친구는 그때도 공부를 잘했다"며 "그렇게 야한 얘기하고 남자 좋아하고 그런 스타일 전혀 아니었다. 깜짝 놀랐다"고 했다.

이어 장영란은 "얼굴은 좀 고쳤더라. 못 알아봤다. 예쁘게 잘 고쳤다"며 말했다.

(곽정은 장영란, 사진=곽정은 SNS) 

(SBS 통합온라인뉴스센터 funE 연예뉴스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