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율 "정지원, 다음 날 방송 있는 걸 뻔히 아는데…"

SBS 뉴스

작성 2014.09.18 17: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신소율 "정지원, 다음 날 방송 있는 걸 뻔히 아는데…"
배우 신소율이 정지원 아나운서를 폭로해 화제다.

지난 17일 방송된 KBS 2TV '풀하우스'에는 배우 신소율이 출연해 정지원 아나운서와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했다.

두 사람은 "스무 살 때부터 친구다. 신촌 레스토랑에서 아르바이트를 같이 하면서 친구가 됐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정지원은 "신기하다. 이렇게 함께 방송을 하니 정말 좋다"고 말했고, 신소율 역시 "정지원이 아나운서가 돼 놀랐다. KBS에서 아나운서를 잘못 뽑았다고 생각했다"고 말해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또 신소율은 "지원이는 스무 살 때 성격과 변한 게 없다. 인생의 브레이크가 없고 직진이다"라며 "다음날 방송 있는 걸 뻔히 아는데 전화해보면 술 마시고 있다더라"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17일 신소율은 자신의 트위터에 "정지원이 덕분에 출연한 풀하우스. 녹화도 너무 즐거웠고 개인적으로는 감동적이었어요. 진심으로 걱정해주시고 말씀해주신 선배님들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특히 박경림 선배님. 사랑합니다♡ 카톡으로 수다 떨며 본방 본 지원이도 사랑한다"는 글을 올렸다.

정지원 역시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배우와 아나운서로 같은 대기실을 쓰는 날이 올 줄이야! 서로를 잘 알기에, 녹화 내내 웃다 울며 힐링한 꿈같은 시간들"이라는 글과 함께 신소율과 같이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신소율 정지원 소식에 네티즌들은 "신소율 정지원, 폭로 너무 웃겨", "신소율 정지원, 앞으로도 우정 변치않길", "신소율 정지원, 예쁜 두사람이 친구라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신소율 정지원, 사진=정지원 트위터) 

(SBS 통합온라인뉴스센터 funE 연예뉴스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