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원-신소율 특별한 인연 공개 "아르바이트하며…"

SBS 뉴스

작성 2014.09.18 09: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지원-신소율 특별한 인연 공개 "아르바이트하며…"
정지원 신소율의 인연이 화제다.

지난 17일 방송된 KBS 2TV '풀하우스'에서는 정지원 아나운서와 배우 신소율이 출연해 특별한 인연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스무 살 때부터 친구다. 신촌 레스토랑에서 아르바이트를 같이 하면서 친구가 됐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정지원은 신소율에 대해 "신기하다. 이렇게 함께 방송을 하니 정말 좋다"고 말했고 이에 신소율도 "정지원이 아나운서가 돼 놀랐다. KBS에서 아나운서를 잘못 뽑았다고 생각했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신소율은 "지원이는 스무 살 때 성격과 변한 게 없다. 인생의 브레이크가 없고 직진이다. 다음날 방송 있는 걸 뻔히 아는데 전화해보면 술 마시고 있다더라"고 폭로해 정지원 아나운서를 당황케 했다.

이에 정지원은 "원래 신소율 성격이 나랑 똑같았다. 그런데 오랜만에 얘기를 해보니 상처가 많아진 듯한 느낌이 들었다"며 "무조건 집 안에만 있고 전화를 해도 누구를 만나고 싶어하지 않았다. 또 '남자는 다 늑대'라며 남자를 만날 가능성까지 부정했고 결혼을 안해도 상관없다고 하더라"고 달라진 신소율의 성격에 대해 밝히며 친구로서 걱정스러운 마음을 드러냈다.


(정지원 신소율, 사진=KBS 2TV '풀하우스' 방송 캡처) 
(SBS 통합온라인뉴스센터 funE 연예뉴스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