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종일 영하권 '강추위 시작'…내일 서울 아침 -9도

SBS 뉴스

작성 2019.12.05 08:03 수정 2019.12.05 08: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5일)은 아침에도 낮에도 종일 영하권의 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현재 서울의 기온은 영하 4.5도까지 내려갔고요. 파주의 기온은 7.7도에서 출발하고 있습니다.

낮에도 종일 춥겠습니다. 서울의 기온이 영하 2도에 머물겠고 파주 영하 3도, 대관령은 낮에도 영하 4도에 머물겠는데요, 문제는 내일은 오늘보다 더 추워지면서 강추위가 절정을 보이겠습니다.

이에 따라 현재 경기 북부와 강원 산지, 강원을 중심으로는 한파특보가 내려져 있고 추위 속에 강원 동해안을 중심으로는 대기까지 무척 건조합니다. 산불 등 각종 화재 사고 유의하셔야겠습니다.

추위 속에 오늘 날은 대체로 맑겠습니다. 미세먼지 농도 좋음에서 보통 단계 예상되고요. 호남 서해안과 제주를 중심으로는 눈이나 비가 조금 내리겠습니다.

현재 기온 어제 같은 시각과 비교했을 때 크게 떨어지면서 서울이 영하 4.5도, 춘천이 영하 4.8도에서 시작하고 있습니다.

낮 기온도 크게 오르지 못하고 서울이 영하 2도, 태백 영하 1도, 강릉 4도, 광주도 4도, 부산 8도에 머물겠습니다.

내일은 서울의 아침 기온이 영하 9도까지 뚝 떨어집니다. 감기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전소영 기상캐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