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퇴근길 매서운 추위…충남 · 전북 대설예비특보

SBS 뉴스

작성 2019.12.02 18:14 수정 2019.12.02 18:1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2월의 시작부터 추위가 매섭습니다.

오늘(2일) 서울의 체감 온도는 종일 영하권에 머물렀고요, 퇴근길 현재도 기온은 0도선 하지만 체감 온도는 영하 4도까지 내려가 있습니다.

따뜻하게 입으셔야겠습니다.

지금 중부지방은 대체로 맑은 모습이지만 백령도와 일부 서해안 지역이 약하게 눈이 오고 있습니다.

밤 사이 서쪽 대부분 지방으로 눈구름이 더 확대되면서 내일까지 눈이 이어지겠는데요, 충남 북부와 전북 일부 지역은 3~8cm 안팎의 많은 눈이 예보되면서 내일 새벽을 기해서 대설예비특보가 내려진 상황이고요, 그 밖의 서쪽 대부분 지방은 1에서 많게는 5cm 안팎의 눈이나 비가 조금 내리겠습니다.

서울은 눈이 쌓이지는 않겠지만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겠습니다.

그 밖의 지역은 가끔 구름만 많은 가운데 밤사이 기온이 큰 폭으로 내려가겠습니다.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 영하 4도, 춘천 영하 7도까지 떨어지겠고요, 한낮 기온은 그래도 오늘보다는 올라서 서울은 5도, 부산은 10도선까지 오르겠습니다.

이번 주 갈수록 추워지면서 주 후반에는 서울의 아침 기온 영하 8도 기록하겠습니다.

(이여진 기상캐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