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한일 정보보호협정 종료로 한미동맹 옅어진다 생각하지 않아"

정유미 기자 yum4u@sbs.co.kr

작성 2019.11.08 18:1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靑 "한일 정보보호협정 종료로 한미동맹 옅어진다 생각하지 않아"
청와대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로 한미동맹 관계가 더 옅어진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한일 정보보호협정 종료시 한미동맹에 문제가 생기는 거 아니냔 일각의 분석에 대해 이렇게 반박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일본의 수출 규제의 원인이 한국을 신뢰하지 못한다는 점이었고 그로 인해 가장 중요한 안보 사항을 공유하는 한일 정보보호협정을 유지하는 것이 저희로서는 쉽지 않은 부분이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협정 종료 결정에 대해 입장이 바뀐 것은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한일관계의 해법이 나올 때까지 협정 종료를 연장하는 방안 등이 거론되는 가운데, 일본의 태도 변화가 없는 한 청와대가 협정 종료 결정을 바꿀 뜻이 없단 걸 확인한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