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경제 둔화 영향 재정으로 보완해야…신속 집행하라"

전병남 기자 nam@sbs.co.kr

작성 2019.10.11 15: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경제 둔화 영향 재정으로 보완해야…신속 집행하라"
문재인 대통령은 세계 경기 둔화 등으로 인한 경제 상황 악화를 보완하기 위해 더욱 적극적으로 재정을 집행하라고 내각에 지시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11일) 오전 청와대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으로부터 1시간 30분 간 주요 경제 현안에 대한 정례보고를 받고서 이같이 주문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을 통해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세계 경제 둔화 등으로 민간 부문 활력이 약해지는 상황에서 재정을 통해 효과적으로 보완하는 게 정부 기본 책무"라며 "연내 재정 집행과 더불어 내년 1분기에도 재정이 신속히 집행되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라"고 당부했습니다.

홍 부총리는 "우리 경제 건전성은 견고하나 최근 거시경제 지표상 긍정적·부정적 지표가 혼재하는 만큼 확장적 재정정책 일환으로 올해 예산의 이용·불용 최소화를 통해 최대한 집행되도록 중앙·지방 정부가 협력하겠다"고 보고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