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신서면 양돈농가,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

김관진 기자 spirit@sbs.co.kr

작성 2019.10.09 16:29 수정 2019.10.09 17:2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농림축산식품부는 경기도 연천군 신서면의 한 양돈농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농가가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확진될 경우 지난 3일 이후 엿새 만의 추가 발병이 되고, 발병 농가는 총 14곳으로 늘어나게 됩니다.

정밀 검사 결과는 오늘(9일) 밤 늦게 나올 예정입니다.

방역 당국은 신고가 접수된 농가에 인력을 급파해 주변 사람들과 차량의 출입을 통제하고, 긴급 소독을 벌이고 있습니다.